'성폭력 피해 고백' 장재인 "뿌리생긴 기분..응원 감사"

이정호 기자 / 입력 : 2020.09.23 09:30 / 조회 : 1392
image
/사진=장재인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장재인이 과거 성폭력을 당했다는 사실을 고백한 가운데 네티즌들의 응원에 힘을 얻었다고 밝혔다.

장재인은 지난 22일 인스타그램에 "다 읽었다. 뿌리가 생긴 기분이다. 한 순간도 주변에 솔직할 수 없었기 때문에 둥둥 떠 있는 그런 느낌을 받았었는데 이 이야길 꺼내며 친구들과 남모르게 생겼던 벽이 허물어진 것 같아, 평생 감히 기대치도 않던 뿌리가 생긴 기분"이라고 말했다.

이어 "혹시나 제 소식이 불편하셨다면 죄송하다. 그러나 이 같은 사건에 더 이상 수치심을 불어넣진 않았으면 한다"며 "향기나는 사람들이 더 많은 세상에 감사하다"고 덧붙었다.

앞서 장재인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번 장문의 글을 남기며 18살에 성폭력을 당해 극심한 불안증, 발작, 호흡곤란, 불면증, 거식폭식 등으로 최근까지 고통받았다고 밝혔다.

장재인은 이러한 이야기를 바탕으로 새 앨범을 작업했다고 설명하며 "나와 같은 일을 겪은 가수를 보며 힘을 얻고 견뎠다"고 성피해자들에게 격려의 메시지를 건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