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미♥윤전일, 한강 차박 데이트..달달함 물씬

장은송 기자 / 입력 : 2020.09.21 09:36 / 조회 : 408
image
/사진=김보미 인스타그램


배우 김보미가 남편인 발레리노 윤전일과 한강에서 데이트를 즐겼다.

김보미는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난 왜 입덧을 이제야 하는걸까. 양수리 가려다 차 돌려서 집 앞 한강. 그래도 차박 느낌으로 너무 좋았음. 바람 쐬니까 좋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image
/사진=김보미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에는 차를 전구로 꾸며놓고 서로 다정하게 기대고 있는 김보미, 윤전일의 모습이 담겨있다. 다른 영상 속 김보미는 사진을 찍는 척 영상을 촬영하고 있다. 윤전일은 브이 포즈를 취했고, 김보미는 웃음을 터뜨리며 윤전일을 클로즈업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행복해 보여서 너무 좋아요", "사랑스러운 커플"이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보미와 윤전일은 지난 6월 결혼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