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선수 첫 EPL 포트트릭' 손흥민, 당연히 평점 10점 '만점'... 케인도 10점

김동영 기자 / 입력 : 2020.09.20 22:09 / 조회 : 1320
image
'포트트릭'을 만든 손흥민(왼쪽)과 1골 4어시스트를 기록한 해리 케인. 나란히 평점 10점을 받았다. /AFPBBNews=뉴스1
토트넘 홋스퍼 '센세이셔널' 손흥민(28)이 그야말로 센세이션한 활약을 뽐냈다. 무려 4골을 몰아쳤고, 개인 한 경기 최다골을 쐈다. 당연히 현지 평가도 좋다. 무려 만점인 10점이 나왔다.

손흥민은 20일(한국시간) 영국 세인트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 사우스햄튼전에서 4골을 몰아치며 팀의 5-2 대승을 이끌었다.

4골은 손흥민 개인 한 경기 최다골이다. 프리미어리그 한국인 선수 첫 번째 해트트릭도 작성했다. 그야말로 '미친 활약'을 뽐냈다.

토트넘은 전반 32분 대니 잉스에게 골을 내주며 끌려갔다. 그러나 후반 추가시간부터 손흥민의 '쇼 타임'이 시작됐다.

전반 46분 해리 케인이 좌측에서 우측을 향해 파고든 손흥민의 앞쪽으로 패스를 찔렀다. 약간 길었으나, 손흥민이 무시무시한 순간 스피드를 선보이며 공을 잡았고, 각이 없는 상황에서 오른발 슈팅을 때려 골망을 흔들었다.

image
평점 10점 만점을 받은 손흥민. / 사진=후스코어드닷컴 캡처
후반 들어서도 활약이 계속됐다. 후반 2분 역시나 케인의 어시스트를 받아 이번에는 왼발 슈팅으로 골을 기록했다. 상대 수비를 무너뜨리는 순간 스피드가 빛났다.

이어 후반 19분 해트트릭을 달성했다. 후방에서 케인의 롱 패스가 날아왔고, 손흥민이 수비 뒷공간을 파고 들어 공을 받은 후 골키퍼와 1대1로 맞선 상황에서 정확하게 마무리했다.

후반 28분에는 '포트트릭'도 일궈냈다. 케인의 크로스를 가슴으로 받아낸 뒤 왼발 슈팅으로 골을 만들어냈다. 오른발, 왼발을 가리지 않고 골고루 골을 뽑아냈다. 케인은 4어시시트라는 진기록을 썼다.

경기 후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무려 평점 10점을 줬다. 만점이다. 4골이나 터뜨리며 팀 승리를 이끌었기에 당연한 평가다. 4어시스트에 골도 하나 만든 케인 역시 10점을 받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