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제시 "母 나보다 더해..야한 속옷 사줘"[별별TV]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9.19 23:46 / 조회 : 385
image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캡처


가수 제시가 자신보다 센 엄마를 언급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제시와 매니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제시의 스케줄 출근길이 공개됐다. 차량으로 이동하던 중 카메라가 음료쪽에 떨어지자 제시는 욕으로 속상함을 폭발시켰다.

매니저 박찬홍 씨는 "욕을 자주 하는데 거부감이 들지 않는다. 앞뒤가 똑같은 사람이라 욕도 편하게 들린다. 옆집 누나 같은 느낌"이라고 말했다.

매니저와 제시의 신곡 '눈누난나' 챌린지를 말하던 중 제시는 "나는 우리 엄마랑 같이 춤 출 수 있다. 우리 엄마는 나보다 더 해"라고 밝혔다.

제시는 스튜디오에서 "엄마가 어딜 갔다가 속옷을 사오면 제일 야한 걸 사준다. 그런데 내가 그런 걸 입으면 야하다고 뭐라 한다"며 "내 뮤직비디오를 보고 엄마는 '카디비, 비욘세처럼 엉덩이를 더 빼'라고 한다"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