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뭐하니' 오왕근, 유재석에 "광희 난장판..방송 욕심 너무 커"[별별TV]

이주영 인턴기자 / 입력 : 2020.09.19 19:11 / 조회 : 439
image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 화면 캡처


역술인 오왕근이 유재석에게 매니저 후보 광희에 대한 평을 전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토요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는 신박기획 대표 지미유(유재석)가 매니저를 정하기 위해 역술인 오왕근의 도움을 받는 장면이 그려졌다.

지미유는 매니저 후보들을 알리며 "일 잘하고 재밌는 사람은 없냐"고 물었다. 이에 오왕근은 "그런 사람은 없다"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오왕근은 일 잘하는 사람으로는 김종민과 양세찬을, 재밌고 멤버들과 케미가 잘 맞는 사람으로는 정재형을 꼽았다.

오왕근은 지미유가 나머지 후보인 광희와 조세호는 어떻냐고 묻자, "난장판이다"라고 답해 폭소를 안겼다. 오왕근은 "매니저로 들어왔으면 매니저 일을 해야 되는데 너무 방송 욕심이 커서 자꾸 끼어들려고 한다"며 설명을 덧붙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