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함연지, 이것이 '오뚜기 클래스'..라면꿀조합 공개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9.19 11:33 / 조회 : 322
image
/사진=KBS 2TV '편스토랑' 방송화면 캡처


'신상출시 편스토랑' 원조 3분맛집 딸 함연지가 편셰프 첫 도전에 막강한 존재감을 발산했다.

18일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원조 3분맛집 딸이자 라면집 딸인 뮤지컬 배우 함연지의 편셰프 도전기가 공개됐다. 함연지는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라면 꿀조합 레시피부터, 엔도르핀 넘치는 매력까지 보여주며 이번 대결 최고 기대주에 등극했다.

이날 함연지의 VCR은 첫 시작부터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바퀴 달린 의자 위에 앉은 채, 의자를 굴리며 등장한 것. 촬영 며칠 전 함연지의 다리 인대가 파열됐다고. 하지만 함연지의 텐션은 부상투혼이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남달랐다. '편스토랑'을 통해 오뚝 일어서겠다며 굳은 의지를 불태운 함연지는 초스피드 6분 아침 밥상 준비에 돌입했다.

이때부터 놀라움의 본격 시작이었다. 라면집 딸 함연지의 집안 곳곳을 가득 채운 즉석식품들과 라면이 공개된 것. 냉장고는 물론 다용도실까지 가문의 맛으로 가득했다. 다용도실은 마치 미니 편의점과 같았다. 특히 충격적인 것은 화장실 수납장까지 가득 채운 각종 통조림과 즉석밥이었다. 모두가 놀라자 함연지는 "핵전쟁이 나면 창문이 없는 화장실에서 10일 버티면 살 수 있다고 한다"라며 화장실을 방공호로 만든 상상초월 이유를 밝혔다.

이어 함연지는 라면집 딸답게 자신이 발견한 라면 꿀조합 레시피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모두 시중에 판매되는 라면 제품과 소스를 활용한 레시피라 누구나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맛이었다. 굴짬뽕 맛 라면과 미역국 맛 라면을 활용한 '굴짬뽕미역국라면', 짬뽕맛 라면과 라조장을 활용한 '짬뽕마파두부덮밥'. 두 가지 요리를 만드는데 소요된 시간은 단 6분이었다.

뚝딱 아침 밥상을 완성하고 먹대모 이영자도 놀랄 먹방까지 마친 함연지는 남다른 발휘하며 웃음을 선사했다. 반가운 택배 상자 언박싱을 하던 중 집안의 모든 마사지기를 가지고 나와 마치 아이언맨과 같은 충격적 비주얼을 선보인 것. 또 절친한 친구와 영상 통화를 하며 유창한 영어 실력을 자랑하기도 하고, 외국인 친구들에게 가문의 맛을 어필하는 등 지치지 않는 텐션을 자랑했다.

이외에도 함연지는 오랜만에 집을 찾은 친구들에게 어머니, 아버지, 시어머니 등 자신을 아끼는 가족들의 소중한 물건들을 공개했다. 1980년대 어머니의 약혼식 드레스, 할머니부터 3대가 물려받은 가문의 역사가 담긴 가방, 시어머니에게 받은 그릇, 딸바보 아버지와의 추억이 담긴 물건 등. 스윗함과 사랑이 넘치는 3분 맛집 가족들의 이야기가 놀라움과 따뜻함을 선사하며 눈길을 끌었다.

함연지는 편세프 첫 도전부터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했다. 그중에서도 시종일관 끊이지 않는 그녀의 미소는 엔도르핀처럼 보는 사람까지 기분 좋게 만들었다. 가문을 걸고 나왔다며 '편스토랑'을 통해 오뚝 일어서겠다는 함연지. 원조 3분 맛집 딸이자 라면집 딸로서, '편스토랑' 최적화 편셰프인 함연지가 선보일 그녀만의 특별한 감자 메뉴가, 그녀가 선사할 유쾌한 웃음이 궁금하고 기대된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서는 '편스토랑'의 2차 수익금 기부가 진행됐다. 지난 2월 22일부터 8월 28일까지 발생한 수익금으로 총 75,368,210원을 기부했다. 지난 1차 기부에 이어 2차 기부까지. 이로써 '편스토랑'이 결식아동 및 코로나19 기금으로 기부한 총 금액은 1억 1927만 6219원이다. 뿐만 아니라 국내산 농수산물 소비를 촉진하며 우리 농가를 도울 수 있었다. 착한 미디어커머스를 실현하는, 착한 예능 '편스토랑'의 선한 영향력이 빛을 발한 순간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