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의 아이돌' 방탄소년단 뷔, 아이랜더들 감동 응원.."기회 되면 꼭 같이!"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0.09.19 09:04 / 조회 : 1916
image
방탄소년단 뷔(BTS V) /사진=엠넷 '아이랜드'(I-LAND)


방탄소년단(BTS) 뷔가 데뷔를 앞둔 후배들에게 따뜻한 응원으로 '아이돌의 아이돌'다운 면모를 보여줬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8일 방송된 엠넷 글로벌 아이돌 프로젝트 'I-LAND'(아이랜드) 최종회에 출연해 파이널 진출자들을 응원했다.

이날 방송에서 뷔는 어두운 금발에 브라운 톤의 재킷으로 가을 분위기를 물씬 풍기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뷔는 앞서 응원차 아이랜드에 방문했을 때 가장 기억에 남는 것이 무엇이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아이랜드에 음식이 많더라"며 "아 라떼는 말이야 이렇게 가면 안되는데, 저희는 닭가슴살에 소금 뿌려 먹는 것도 되게 혼났다"고 재치 있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방탄소년단이 아이랜드를 방문했을 당시 뷔는 아이랜드 곳곳을 돌아다니며 찍은 사진과 함께 폴라로이드 카메라, 자신의 얼굴이 담긴 담요를 선물하며 마음을 전한 바 있다.

image
방탄소년단 뷔(BTS V) /사진=엠넷 '아이랜드'(I-LAND)


뷔에게 받은 선물, 특히 얼굴이 담긴 담요를 파이널 진출자인 제이가 소중하게 간직하는 모습이 방송을 타기도 해 웃음을 안겼다. 제이는 글로벌 팬 투표 2위로 선택돼 데뷔할 수 있게 됐다.

뷔는 데뷔조 발표 전 긴장하고 있을 아이랜더들에게 "미리 축하하고, 멋진 무대를 보여줘서 정말 감사하다고 얘기하고 싶었다. 정말 멋있었고, 나중에 꼭 기회가 되면 같은 무대에서 열심히 무대를 해봤으면 좋겠다"고 따뜻한 응원의 말로 감동을 안겼다.

팬들은 "역시 뷔는 생각이 깊다", "아이돌의 아이돌답다. 꼭 나중에 함께 무대 하는 모습 보고 싶다", "아이랜더들도 감동받았을 것", "역시 태형이는 좋은 말만 고르고 골라서 이야기하지. 모든 게 진심이다"라며 함께 응원했다.

한편 이날 '아이랜드'에서 이희승, 니키, 제이크, 제이, 양정원, 박성훈, 김선우가 최종 엔하이픈(ENHYPEN) 데뷔를 확정했다. 엔하이픈은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시혁 프로듀서의 프로듀싱을 거쳐 올해 내 데뷔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