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북' 아이유, 100분 특집 편성 '희귀레어템 무대 향연!'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0.09.18 10:52 / 조회 : 687
image
/사진제공=KBS


가수 아이유가 '유희열의 스케치북'을 통해 안방 방구석 1열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18일 오후 방송될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이하 '스케치북')은 '아이유, 좋은 날'이라는 제목으로 이뤄진다.

이번 특집은 100분 특별 편성으로 1시간 40분 동안 방송된다. 관객 없이 진행된 비공개 녹화였지만, 장장 14시간동안 진행,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완벽한 밴드 사운드와 퀄리티를 구현하는 데 총력을 다했다는 후문이다.

다시 관객들과 만날 '좋은 날'을 기다리는 마음으로 준비한 이번 특집은, '코로나 19, 코로나 블루'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두에게, 음악으로 사람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선물한다는 취지로 기획됐다.

이에 아이유는, 주옥같은 히트곡들과 위로의 메시지가 담겨있는 곡들 위주로 선곡해 출연에 의미를 더했다. 2008년 9월 18일에 데뷔해 정확히 데뷔 12주년에 방송된다.

데뷔 초인 16살~17살의 나이로 스케치북에 출연해 이름을 알리기 시작, '도망가 아이유' '매희열' 등 다양한 짤(?)들을 탄생시키며, 지난 400회 특집에는 '잘 커 준 보상'을 수여하는 등 '스케치북'과 함께 성장한 뮤지션이라 할 수 있는 아이유는, 현재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솔로 여가수로 독보적인 자리매김을 하고 있다.

아이유는 2008년 9월 18일에 데뷔해 올해 데뷔 12주년 기념으로 잠실 주경기장에서 콘서트를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시국에 맞지 않아 취소했고, 어떻게 하면 의미 있게 보낼까를 고민, 이에 '스케치북' 무대를 통해 노래로 위로와 힐링을 선물하고 싶어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또한 아이유는 정확히 데뷔 12주년이 되는 날에 본인의 이름을 건 '아이유, 좋은 날' 특집을 진행하는 소감으로 "공개 생일파티하는 기분이다. 내가 선물 받는 것 같다"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image
/사진제공=KBS


또한 이번 '스케치북'에서는 ONLY 유스케 버전의 희귀 레어템들이 아낌없이 방출될 예정이다.

평소 삼촌과 조카로 돈독한 사이를 자랑하는 유희열과 아이유, 중간중간 토크에서 가족 같은 역대급 유유 케미가 폭발하는가 하면, 두 사람의 하모니가 더해진 무대, 유희열의 감미로운 피아노 연주에 아이유의 목소리가 더해진 '특급 스페셜 무대', 그리고 지금껏 세상에 한 번도 공개되지 않았던 '미공개 곡', 오랜만에 만나는 '기타를 든 아이유', 그리고 방송 최초로 공개되는 무대들까지. '스케치북'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무대들이 100분 동안 계속해서 이어질 예정이다. 또한 녹화 현장에서, 그동안 철저하게 비밀리에 준비했던 깜짝선물을 아이유에게 전달, 이에 토끼 눈 뜨고 감동한 아이유의 모습도 기대할 수 있다.

한편 아이유는 장시간의 리허설과 녹화에도 불구하고, 본인 콘서트의 시그니처이자 하이라이트인 '앵콜' 무대까지 준비했다. 유희열의 스케치북 공식 인스타그램 포함 시청자 게시판을을 통해 신청받은 약 5000개의 신청곡 사연 중 단 한 곡을 선택해 '앵콜 없는 앵앵콜' 무대까지 마무리했다는 예정이다. 녹화 내내 아이유는 "할 수 있다! 파이팅!"을 외쳤고, 끝까지 최선을 다해 마무리하는 프로다운 열정과 의지에 스태프들이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우며 기립 박수갈채까지 이어졌다는 후문이다. 역시는 역시였던 것.

아이유의 '앵콜 없는 앵앵콜' 무대는 방송이 끝난 후, '스케치북'의 유튜브 공식 채널인 '유희열 없는 스케치북' 일명, '유없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