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신2' 설운도 "별명 '트플래쉬'? 악역 맡기로 했다"

장은송 기자 / 입력 : 2020.09.09 16:33 / 조회 : 221
image
/사진=SBS '트롯신이 떴다 2 - 라스트찬스' 기자간담회 캡처


가수 설운도가 별명이 '트플래쉬'가 된 사연을 공개했다.

9일 SBS 예능 프로그램 '트롯신이 떴다 2-라스트 찬스'(이하 '트롯신2') 온라인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트롯신2'는 코로나19 여파로 설 곳을 잃은 수많은 무명 가수들이 무대 지원금 1억을 두고 펼치는 뽕필살벌한 트로트 전쟁을 담은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MC 정용화는 "만약 제가 도전자였다면 제일 떨렸을 것 같은 분이 설운도 선배님"이라며 "'위플래쉬'라는 엄격한 선생님에 대한 영화가 있는데 설운도 선배님 별명이 트플래쉬더라"라고 전했다.

이에 설운도는 "(제가) 악역을 맡기로 했다. 저도 오디션 출신이고 지방에서 굉장히 오랜 무명 생활을 했다. 사실 출연자들 한 분 한 분 만나면서 저도 오디션 출신이라 그 분들 감정을 누구보다 잘 알기 때문에, 돌아서서 저를 욕할지라도 이 시간 밖에 기회가 없기 때문에 그러지 않았나"라고 털어놨다.

'트롯신2'는 매주 수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