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맥심' 김나정 아나, 끈팬티만 걸친 채 '아찔'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0.09.02 09:23 / 조회 : 598585
image
김나정 아나운서. /사진=김나정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김나정 아나운서가 섹시미를 뽐냈다.

김나정 아나운서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예쁜 스튜디오에서 촬영. 행복한 금밤 보내세요"라는 글과 함께 하트 이모티콘을 달며 팬들에게 인사했다.

김나정 아나운서는 의자 위에서 끈 팬티만 입은 채 배꼽을 드러내며 아찔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편 김 아나운서는 2019년 미스 맥심에서 우승을 차지했으며, 현재 프리랜서 아나운서로 활동 중이다.

image
김나정 아나운서. /사진=김나정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