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엄정화, 시크릿 '포이즌' 받쓰 원샷 "세탁기 여신" 등극[별별TV]

이주영 인턴기자 / 입력 : 2020.08.15 20:49 / 조회 : 779
image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놀라운 토요일' 엄정화가 인생 두 번째 받아쓰기에서 원샷을 차지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오케이 마담'의 두 주연 배우, 박성웅과 엄정화가 출연해 받아쓰기에 도전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두부백순댓국이 걸린 2라운드의 곡은 시크릿의 '포이즌'이었다. 엄정화는 "들을 새도 없었다. 나는 그걸 걷어낸다고만 생각하고 분리해서 들어야지 했는데 분리하고 말고 아무것도 안 들렸다"고 당황해 웃음을 안겼다.

박성웅의 받쓰판은 '오~오~오오오 오~"로 채워져있었다. 엄정화는 자신없어 했지만 원샷을 차지해 '세탁기 여신'의 칭호를 얻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