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이준 "부산 최고 얼짱 정용화에 서울人 표본 보여주려"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8.15 11:40 / 조회 : 487
image
정용화, 이준 /사진제공=JTBC


'아는 형님' 이준이 부산 최고 얼짱인 정용화에게 서울 사람의 표본을 보여주려 했다고 털어놨다.

15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자타공인 연예계 절친 이준, 정용화와 막 친해지고 있는 이진혁, 정세운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환상의 호흡'으로 뭉친 네 사람이 자타공인 예능돌답게 재치 넘치는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네 사람은 등장과 동시에 거침없는 예능감으로 형님들을 쥐락펴락 했다. 특히 정용화는 연습생 시절 이준과의 귀여운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두 사람은 같은 소속사의 연습생으로 처음 만났는데, 당시 이준이 정용화에게 "너 노래 좀 해?"라고 물어보며 견제하는 모습을 보였다는 것.

image
정용화, 이준 /사진제공=JTBC


이준은 정용화의 이러한 폭로에 어쩔 줄 몰라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새 연습생으로 부산 최고 얼짱이 온다는 소문을 들어서, 내가 '서울 사람의 표본'을 보여주려고 했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준과 정용화의 과거 에피소드 폭로전은 계속 됐다. 이준이 "정용화가 배신을 했다"라고 주장하면, 정용화는 "이준은 기억 왜곡이 심하다"라고 받아치며 남다른 '절친 케미스트리를 보여줬다는 후문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