뮐러 10점 만점에 10점… ‘바르사 비수 꽂은’ 쿠티뉴 8.6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0.08.15 06:10 / 조회 : 242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바이에른 뮌헨이 FC바르셀로나(이하 바르사)에 자비는 없었다. 무려 8골을 터트리는 새로운 역사를 만들었다.

뮌헨은 15일 오전 4시(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린 바르사와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전에서 8-2 대승과 함께 4강 진출을 이뤄냈다. 맨체스터 시티 대 올림피크 리옹 승자와 결승 진출을 두고 대결한다.

이날 경기는 그야말로 뮌헨의 독무대였다. 특히, 토마스 뮐러의 활약이 눈부셨다. 그는 전반 4분, 31분 득점에 성공했다. 또한, 후반 40분 필리페 쿠티뉴의 골까지 도우며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유럽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뮐러에게 평점 만점인 10점을 부여했다. 그만큼 완벽했다.

원 소속팀 바르사를 상대로 비수 꽂은 쿠티뉴의 활약도 좋았다. 쿠티뉴는 후반 30분 교체 투입 되어 후반 40, 44분 멀티골에 성공했다. 17분 동안 맹활약에 평점은 8.6점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뮐러에 이어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와 조슈아 키미히가 9.5점을 받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