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막힌유산' 신정윤, 강세정에 "안아주면 안 돼요?"[별별TV]

여도경 인턴기자 / 입력 : 2020.08.13 21:38 / 조회 : 594
image
/사진=KBS 1TV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 방송화면 캡처


'기막힌 유산'의 신정윤이 정서하의 등장으로 힘들어진 마음을 강세정에게 표현했다.

13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에서 부설악(신정윤 분)은 딸 부가온(김비주 분)의 생모 이청아(정서하 분)와 만났다.

이날 이청아는 부설악과 업무 이야기를 이어갔다. 이청아는 최근 외국에서 돌아와 부설악 회사와 협업을 시작했다. 부설악은 이청아에게 "왜 아이 얘기 안 물어봐. 아무것도 안 물어보고 날 괴롭히는 거야?"라며 화를 냈다. 이청아는 "알아. 알아서 안 물어본 거야. 두려웠어. 너무 무서워서 아무 얘기할 수 없었어. 그러는 넌? 왜 그랬니?"라고 따졌다.

부설악은 "네가 가온이 엄마라면, 아니 한 번이라도 엄마 노릇 하고 싶다면 가온이 앞에 나타나지 마 끝까지"라며 자리에서 일어났다.

이후 부설악은 공계옥(강세정 분)에게 혼란스러운 모습을 내비쳤다. 공계옥은 "설악씨. 무슨 일 있어요?"라며 걱정했다. 부설악은 "나 좀 안아주면 안 돼요?"라고 물은 뒤 곧 "시시해 보이죠? 거리 두자고 해놓고 이렇게 하니까"라고 말했다.

공계옥은 안쓰러운 표정으로 부설악을 안아줬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