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FIFA-AFC, 월드컵 아시아 예선 모두 2021년으로 연기

박수진 기자 / 입력 : 2020.08.12 15:15 / 조회 : 1003
image
파울루 벤투 A대표팀 감독.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국제축구연맹(FIFA)과 아시아축구연맹(AFC)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오는 10월과 11월 A매치 데이에 예정된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예선을 모두 2021년으로 미루기로 했다.

AFC는 12일(한국시간) 공식 성명을 내고 "현재 여러 나라의 코로나19 상황은 감안해 2021년에 월드컵 예선과 2023 아시안컵 예선전을 공동 개최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어 "모든 종사자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목적이다. AFC와 FIFA는 현재 상황을 면밀하게 감시하며 새로운 경기 일자를 조율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할 것이다. 정확한 경기 일자는 적절한 시기에 발표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AFC는 아시아 지역 2차 예선을 진행하고 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국가대표팀은 H조에서 2승 2무(승점 8점)로 5개 팀 가운데 2위에 올라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