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찐한친구' 하하 "고소공포증 심각..대소변 다 할지도"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0.08.12 09:56 / 조회 : 281
image
/사진제공=E채널


'찐한친구'에서 가수 하하가 오래 전부터 심각했던 고소공포증을 토로한다.

하하는 12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찐한친구' 6회에서 "나는 병이 있다. 고소공포증이 심각하다"고 털어놓는다.

최근 '찐한친구' 여섯 멤버들이 추억여행을 떠나는 과정에서 최필립은 "지리산에서 패러글라이딩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하하는 "신인 때에도 꿈을 접어도 좋으니 패러글라이딩, 번지점프 같은 것은 아예 안 했다"며 "정말 심각해서 (높은 곳에서 떨어지면) 대소변을 다 할지도 모른다"고 전했다.

하하의 오랜 절친 김종민 역시 "하하는 인정한다. 나랑 똑 같다"며 "나는 반대로, 너무 긴장한 나머지 그것을 먹을 수도 있다"고 '아무말'로 받아쳐 멤버들을 경악케 했다. 그러자 장동민은 "누구는 나오고, 누구는 먹으면 해볼만한데?"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찐한친구' 6회는 하하, 김종민, 장동민, 최필립, 양동근, 송재희가 각각 추억이 담긴 한 곳을 추천해, 모두 여섯군데를 함께 떠나는 여행기다. 첫 번째 장소로 목포에서 선상 낚시를 마친 멤버들은 두 번째 추억의 장소로 지리산을 오른다.

세 번째 추억의 장소는 송재희의 서울예대 재학 시절이 가득한 서울 명동으로 간다. 손예진과 선후배 사이였다며 학교 얘기를 꺼낸 송재희는 친분을 묻는 말에 "예진이?"라고 답했다는 후문이다. 6회는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