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림' 신민철, '비스' 깜짝 등장 "혜림은 존경스러운 여자"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0.08.12 08:48 / 조회 : 290
image
/사진제공=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신민철이 혜림을 위한 깜짝 외조로 '사랑꾼' 면모를 뽐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의 '암쏘핫! 너를 만나 역주행하고' 특집에는 원더걸스 혜림이 출연했다.

녹화일 기준, 결혼을 10일 앞두고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혜림은 곧 결혼하는 만큼 그 자리에서 MC와 출연자들에게 청첩장을 나눠주며 부러움을 샀다.

이어서 원더걸스 히트곡 댄스 메들리를 선보인 혜림은 'Tell ME', '2 Different Tears', 'Be My Baby'에 맞춰 완벽한 퍼포먼스를 펼쳐내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또 혜림은 "임신 계획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2~3년 안에 갖고 싶다. 빨리 갖고 싶다"며 행복해했다. 이에 MC들은 "29살이면 임신할 만하다"라며 혜림을 응원했다.

그런 가운데 혜림의 남편의 신민철의 깜짝 영상편지가 공개돼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신민철은 "우리 결혼이 열흘 남았네, 많이 긴장되고 설레고 7년간의 추억이 떠오르는 것 같다"라며 "앞으로 70년, 700년 행복하게 살자. 우리 혜림이 공부하는 모습이나 본인 일에 노력하는 모습을 보면 여자친구, 와이프를 떠나서 굉장히 존경할 수 있는 여자라고 생각해. 앞으로도 존경하면서 화목한 부부가 됐으면 좋겠어"라고 고백해 혜림을 눈물짓게 했다.

이에 그치지 않고 신민철은 스튜디오에 몰래 온 손님으로 등장하며 주위의 부러움을 유발했다.

신민철은 "7년 사귀었는데 결혼한다고 하니까 새로운 시작인 것 같고, 설레는 마음이 다시 살아나고 있다"고 말했다.

두 사람의 자녀 계획을 묻는 MC의 질문에 신민철은 "혜림이 지난 3월에 새로운 소속사와 계약했는데 연예계 활동을 좀 더 했으면 좋을 것 같다"고 말하며 "서로 빨리 아이 갖자고 합의했었는데 요즘 생각이 바뀌었다. 너무 아깝다"라고 밝혀 훈훈함을 불어넣었다.

이어 신민철은 혜림을 위해 준비한 깜짝 프러포즈를 선보였다. 그는 이승기의 '나랑 결혼해줄래'를 열창하며 감동을 안겼고, "사랑한다 우혜림"이라고 소리쳤다.

또한 자신의 제자들과 함께 열정적인 익스트림 태권도 이벤트를 선보이는 신민철의 모습에 MC와 게스트들은 두 사람의 행복을 기원하며 박수를 쳤다.

한편, 혜림은 지난 5일 태권도 선수 신민철과 7년 열애 끝에 결혼했다. 이후 꾸준히 다양한 콘텐츠로 팬들과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