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출됐던 레일리, 새 팀 찾았다... 트레이드로 휴스턴 行

심혜진 기자 / 입력 : 2020.08.10 10:52 / 조회 : 946
image
브룩스 레일리./AFPBBNews=뉴스1
신시내티 레즈에서 방출됐던 투수 브룩스 레일리(32)가 새 팀을 찾았다. 휴스턴 애스트로스다.

휴스턴은 10일(한국시간) 공식 트위터에 "트레이드를 통해 신시내티로부터 좌완 투수 레일리를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신시내티가 그 대가로 휴스턴에서 데려갈 선수는 추후 발표될 예정이다.

2015시즌부터 2019시즌까지 총 152경기에 출장해 48승 53패 평균자책점 4.13으로 활약하며 롯데 에이스 역할을 했던 레일리는 올 시즌을 앞두고 롯데와 재계약에 실패했다. 롯데와 결별한 레일리는 메이저리그 재도전에 나섰고, 신시내티에 초청 선수 자격으로 마이너리그 계약을 맺었다. 이후 개막 30인 로스터에 이름을 올리며 7년 만에 메이저리그에 복귀했으나 이렇다 할 활약을 보여주지 못했다. 4경기에 등판해 승패 없이 평균자책점 9.00으로 부진했다. 결국 방출을 피할 수 없게 됐다. 지난 7일 지명 할당 조치 통보를 받았다.

일주일 동안 타 팀의 클레임이 없다면 방출 수순을 밟아야 한다. 하지만 사흘 만에 새로운 팀을 찾았다. 휴스턴이다. 휴스턴은 로스터에 레일리의 자리를 만들기 위해 투수 로베르토 오수나(25)를 45일짜리 부상자 명단에 올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