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수사', 손현주X조재윤 특별출연..곽도원 "탁월한 연기, 많이 배워"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8.09 10:00 / 조회 : 1940
image
/사진=영화 '국제수사' 스틸


배우 손현주와 조재윤이 영화 '국제수사'(감독 김봉한)에 특별 출연한다.

최근 쇼박스에 따르면 '국제수사'에서 손현주와 조재윤의 특별 케미스트리를 확인할 수 있다. 영화 '국제수사'는 난생처음 떠난 해외여행에서 글로벌 범죄에 휘말린 촌구석 형사의 현지 수사극이다.

매 작품마다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이며 무게감을 실어주는 배우 손현주와 조재윤이 영화 '국제수사'에 특별 출연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손현주는 대한민국 촌구석 형사 병수(곽도원 분)가 근무하는 대천 경찰서 강력팀의 강 반장 역을 맡아 짧지만 깊은 인상을 남긴다. 손현주가 연기한 강 반장은 발 빠르게 감찰반 소식을 입수하고 팀원들과 함께 나눠가진 뒷돈 때문에 걱정이 많은 인물이다.

또한 조재윤이 연기한 이 형사는 거침없는 팩트 폭격으로 병수의 속을 긁는 눈치 없는 캐릭터다. 극 중에서 둘은 병수의 결혼 10주년 해외여행을 빌미로 삼아 자신들의 비밀스러운 목적을 달성하려는 코믹한 모습으로 티키타카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현실감 가득한 생활 연기부터 찰진 사투리까지 친근한 매력으로 풍성함을 더할 전망이다.

손현주는 김봉한 감독의 전작 '보통사람'에서 주역을 맡은 데에 이어 '국제수사'에까지 특별출연하며 의미를 더한다. 김봉한 감독은 "짧은 등장에도 임팩트와 재미를 주기 위해 손현주, 조재윤 배우에게 특별출연을 부탁했다. 둘의 케미를 보는 재미도 있을 것"이라며 영화에 대한 기대 포인트를 전했다.

여기에 대천 경찰서 강력팀 동료로 함께 연기한 곽도원은 "두 배우가 탁월한 연기로 신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주셔서 많이 배웠다"라며 깊은 신뢰를 드러냈다. 현재 손현주와 조재윤은 JTBC 드라마 '모범형사'에 함께 출연하며 '국제수사'의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 이에 '국제수사'에서는 강력팀 동료로 만난 두 배우가 과연 어떤 케미스트리를 선보일지 기대가 높아진다.

한편 '국제수사'는 오는 8월 19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