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경과 썸♥..송병철 SNS 보니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8.08 01:01 / 조회 : 7184
image
/사진='나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개그우먼 김민경이 선배 개그맨 송병철과 핑크빛 러브라인을 보여줬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근수저' 김민경이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김민경은 송병철, 류근지와 함께 낚시를 하러 갔다. 이날 낚시터에서 송병철은 김민경을 에스코트 하며 핑크빛 무드를 만들었다. 송병철은 낚싯대 설치를 도우려는 김민경에게 "가만히 계세요, 공주님. 저희가 다 할게요"라고 말했고 김민경은 선풍기로 바람을 열을 식혀줬다. 이를 본 무지개 회원들은 환호를 보냈다. 송병철은 라면을 끓이며 김민경과 부부 같은 분위기를 연출하기도 했다.

이후 차를 타고 돌아가는 길 류근지는 김민경에게 개그맨과 사귀는 것을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물었다. 이에 김민경은 "개그맨이 와서 고백하면 흔들릴 것 같다"라고 말했고 송병철은 씨익 미소를 지었다.

두 사람은 연인으로 호흡을 맞춘 개그 프로그램을 1년 넘게 함께 했던 관계. 김민경은 "사실 예전에 제가 송병철 선배를 좋아했었다. 제가 짝사랑했던 것을 알고, 지금은 '그때 좋아했잖아' 하고 이야기 할 수 있는 편한 사이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무지개 회원들은 두 사람 사이의 오묘한 기류를 보고 잘되기를 바라는 마음이었다.

이날 방송 후 송병철의 SNS에는 "김민경과 잘 됐으면 좋겠다", "부부 같다", "김민경과 송병철 두 사람 응원합니다" 등 러브라인을 응원하는 글들이 줄을 이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