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보' 감독 "김희원, 성동일과 찐 케미..굉장히 만족"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8.07 10:41 / 조회 : 685
image
/사진=영화 '담보' 김희원 스틸


배우 김희원이 영화 '담보'(감독 강대규)를 통해 성동일과 다시 한 번 찐 케미스트리를 선보인다.

7일 CJ엔터테인먼트는 '담보'의 김희원 스틸을 공개했다. 영화 '담보'는 인정사정없는 사채업자 두석(성동일 분)과 그의 후배 종배(김희원 분)가 떼인 돈을 받으러 갔다가 얼떨결에 9살 승이(하지원, 박소이 분)를 담보로 맡아 키우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김희원은 극중 까칠해도 마음만은 따뜻한 사채업자 두석의 후배이자 두석의 구박에 늘 구시렁거리면서도 항상 그와 함께 다니는 속정 깊은 종배 역을 맡았다. 그는 "순수하고 따뜻한 영화의 감초 같은 인물"이라고 종배를 소개했다.

김희원은 인간미 넘치는 종배 캐릭터의 디테일을 완성하기 위해 강대규 감독과 상대 배우들에게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시했다고 전해졌다. 두석 역으로 그와 호흡을 맞춘 성동일은 "영화 '담보'에서 단 한번도 본 적 없는 김희원의 연기를 보게 될 것"이라 강조해 그의 새로운 연기 변신 및 열연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image
/사진=영화 '담보' 김희원 스틸


또한 김희원은 영화 '담보'에서 남다른 케미스트리 요정의 면모도 선보이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군대에서 만나 사채업자 콤비로 일하고 있는 두석의 후배이자 두석과 함께 얼떨결에 키우게 된 세상에서 제일 사랑스러운 담보 승이의 삼촌으로 성동일, 하지원, 박소이 배우와 찰떡호흡을 선보인 것. 특히 tvN 예능 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에도 함께 출연하며 평소에도 돈독한 우정을 나누고 있는 성동일과의 연기 호흡에 이목이 집중된다.

'담보'를 연출한 강대규 감독은 "두석 역의 성동일 배우와 케미스트리가 좋은 배우가 누가 있을까 고민하던 중, 성동일 배우와 친분이 있었던 김희원 배우를 캐스팅하게 됐다. 두 사람이 대사를 나누는 장면마다 케미스트리가 굉장히 잘 보여 만족하고 있다"라고 전하며 두 사람의 실제 케미스트리가 만들어 낸 유쾌한 시너지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한편 '담보'는 오는 9월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