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전자랜드 출전하는 3대3농구대잔치, 대회 장소 변경

이원희 기자 / 입력 : 2020.08.06 13:40 / 조회 : 424
image
까스명수 3대3 농구대잔치. /사진=한국3대3농구연맹 제공
국내 첫 3대3 농구대잔치인 '까스명수 THE ORIGINAL 3대3농구대잔치' 대회장소가 변경됐다.

한국3대3농구연맹은 6일 "이번 대회는 고양 스타필드 내 루프탑 코트인 스포츠몬스터 코트에서 벌어진다"며 "이곳은 지난 6월에 끝난 컴투스 KOREA3X3 프리미어리그가 열렸던 장소"라고 전했다.

연맹은 "당초 오는 15~16일 경기도 고양 스타필드 1층 중앙 아트리움에서 대회를 진행할 예정이었다"며 "하지만 휴가철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하는 정부의 예방 권고를 받아들여 쇼핑몰 내 행사를 취소했다. 지난 5일 스타필드 측으로부터 이 같은 공문을 전달받았고 이에 장소 변경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대회는 KBL 소속 SK 나이츠와 전자랜드 엘리펀츠, KOREA3X3 프리미어리그 소속 한솔레미콘, 아프리카 프릭스, 박카스, 데상트 범퍼스, 스코어센터, 대학팀인 성균관대, 명지대 등 총 9개 팀이 출전해 3대3 농구의 최강자를 가리게 된다. 우승상금은 1000만원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