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레그나' 양세형vs유세윤 꼴찌 대결..최고의 1분 '3.8%'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0.08.04 09:23 / 조회 : 249
image
/사진='텔레그나' 방송 화면


'텔레그나'에서 양세형과 유세윤의 꼴찌 대결이 최고의 1분을 장식했다.

4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3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텔레비전에 그게 나왔으면'(이하 '텔레그나')는 수도권 가구 기준 2.7%, 3.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3.8%로 조사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제시와 김수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어느 때보다 높아진 PPL 난이도에 난색을 표하던 멤버들은 '예능 선수' 김수로와 제시의 등장에 긴장했다.

김수로는 "양세형 1등 못하게 하겠다"며 의욕을 보였고, 모두의 견제를 받은 양세형은 PPL 미션 '치즈핫도그 1개 맛있게 먹기'를 확인하고 안심했다가 큰 얼음 안에 있는 핫도그의 위치에 당황했다.

이 와중에 제시는 유세윤과 김수로의 다리털 제모에 성공하며 가장 먼저 PPL 미션에 성공했고, 이어 김수로가 벽지 붙이기를 완성해 2위를 차지했다.

이후 장도연과 김동현이 연달아 미션에 성공한 가운데, 양세형과 유세윤의 꼴찌대결이 펼쳐졌고 이 장면은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극강의 난이도에 꼴찌 대결은 팀전이 됐고, 김동현의 도움을 받은 양세형이 얼음 속 핫도그 먹기에 성공했다. 유세윤은 꼴찌를 기록했다.

한편 오는 10일 방송되는 '텔레그나'에는 방송인 탁재훈, 가수 백지영과 크러쉬가 출연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