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지, 둘째딸 아기 냄새에 감성충만 "이 느낌 저장하고파"

정가을 기자 / 입력 : 2020.08.02 08:27 / 조회 : 482
image
/사진=이윤지 인스타그램
배우 이윤지가 둘째 딸 소울 양에 대한 사랑을 전했다.

이윤지는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 느낌, 이 냄새 모두 꼭꼭 저장해 놓을 수 있다면 살다가 살다가 지금이 그리울 때 꺼낼텐데... 모든 엄마들의 바램"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윤지는 둘째 딸 소울 양을 소중하게 품에 안은 채 다정하게 바라보고 있다. 모성애 가득한 이윤지의 눈빛과 더불어 소울 양의 포동포동한 귀여운 볼살이 눈길을 끈다.

이어 이윤지는 "엄마는 감성 충만인데 티비 보지마 정소울"이라고 덧붙여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이윤지는 지난 2014년 치과의사 정한울과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