獨 키커 "정우영, 뮌헨 2군 떠나 독일 2부리그 임대"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0.08.02 00:00 / 조회 : 312
image
정우영. /AFPBBNews=뉴스1
정우영(21·프라이부르크)이 독일 2부 리그 팀으로 임대를 떠날 전망이다.

독일 축구 전문 매체 키커는 지난달 31일(현지 시간) "정우영이 프라이부르크로 복귀했다. 그러나 다시 독일 분데스리가 2부 리그 팀으로 임대 이적을 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정확한 팀 이름은 공개하지 않았다.

지난 2018년 여름 바이에른 뮌헨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한 정우영은 지난해 7월 SC 프라이부르크와 4년 계약을 맺고 유니폼을 바꿔 입었다.

하지만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한 채 지난 1월 후반기를 앞두고 바이에른 뮌헨 2군 팀으로 임대 이적했다.

이적 후 그는 많은 출전 기회를 잡으면서 경험을 쌓았다. 뮌헨 2군 팀이 독일 3부 리그에 속한 가운데, 정우영은 15경기서 1골 8도움을 올렸다. 팀은 3부리그 우승에 성공했다.

키커의 보도대로 정우영이 2부 리그에 가 좋은 활약을 펼칠 수 있을 지 기대가 모아진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