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 낸시, 한국어교육 전속 튜터 "회화능력 뛰어나"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0.07.17 09:08 / 조회 : 62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트이다


걸그룹 모모랜드 멤버 낸시가 한국어 교육 애플리케이션 전속 튜터로 발탁됐다.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는 17일 "낸시가 한국어 교육 애플리케이션 TEUIDA(트이다)의 튜터로 발탁돼 글로벌 팬들에 한국어 회화 교육을 도울 예정"이라고 밝혔다.

TEUIDA(트이다)는 지난 2019년 출시 이후 약 25만 명 가량의 해외 이용자가 사용하는 한국어 회화 교육 애플리케이션. 한국어 발음 분석 및 의미 전달력을 분석하는 특수 기술을 통한 가상대화, 1:1 강의 콘텐츠로 전 세계 1억 명의 한류 팬들을 위한 한국어 회화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TEUIDA(트이다) 장지웅 대표는 "한국어·영어 모두를 자유롭게 구사할 수 있는 낸시의 뛰어난 회화 능력과 글로벌 시장에서의 높은 인기가 TEUIDA(트이다)의 교육 콘텐츠 목표와 이미지에 꼭 맞는다"라고 발탁 이유를 밝혔다.

낸시가 튜터로 나선 한국어 회화 교육 콘텐츠는 필리핀을 비롯해 미국, 캐나다 등 영어권 국가와 베트남에 출시된다.

앞서 낸시는 유창한 영어 실력으로 필리핀 드라마와 영화의 주연으로 발탁됐으며 국내외 다양한 방송 및 라디오, 시상식에서 MC로 활약한 바 있다.

낸시가 튜터로 나선 한국어 회화 교육 콘텐츠는 17일 오전 10시부터 TEUIDA(트이다)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본격 서비스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