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험한약속' 강신일, 강성민에 역정 내다 심장 부여잡고 쓰러져 [별별TV]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0.07.16 20:23 / 조회 : 317
image
/사진= KBS 2TV 드라마 '위험한 약속' 방송 화면


'위험한 약속'에서 고세원의 아버지 강신일이 또 다시 쓰러졌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에서 강일섭(강신일 분)이 최준혁(강성민 분)에 역정을 내다 심장을 부여잡고 쓰러졌다.

이날 최준혁은 강일섭의 집에 찾아와 과거 차만종(이대연 분) 사망 사건에 대해 억지 사과를 했다.

강일섭은 최준혁의 멱살을 잡고 "태인이(고세원 분) 한테 가서 네가 태인이랑 차씨한테 무슨 짓을 했는지 얘기하라"고 소리쳤고 이어 심장을 부여 잡고 쓰러졌다.

한편, 강일섭은 차은동(박하나 분)의 아버지 차만종의 심장을 이식받고 살아났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