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한결 "'하트시그널3' 마냥 즐겁게 보지 못했다"[별별TV]

여도경 인턴기자 / 입력 : 2020.07.15 22:41 / 조회 : 373
image
/사진=채널A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3' 방송화면 캡처


'하트시그널3'의 임한결이 시청 소감을 밝혔다.

15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3'에는 시그널 하우스 입주자들의 최종 선택 후 뒷이야기가 담겼다.

이날 임한결은 '하트시그널3' 시청 소감을 묻자 "마냥 즐겁게 보지는 못했다. 당시 즐겁기만 한 건 아니었다. 힘들었던 순간도 있었다. 그러다 보니까 그걸 보면서 마음 아프기도 했다"고 말했다.

임한결은 명장면으로 제주도에서의 식사 시간을 꼽았다. 임한결은 "'(이가흔이 천인우에게) 땅콩 아이스크림 먹으러 갈래?'라고 했던 장면이다. 그때 긴장감이 엄청났다. 그 자리에 있으면서 깜짝 놀랐었다. 그런데 TV로 볼 때도 화면을 뚫고 긴장감이 느껴진다는 게 놀라웠다"며 이유를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