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찐한친구' 양동근, 폐교서 울부짖으며 쓰러져..패닉 현장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0.07.15 09:30 / 조회 : 240
image
/사진제공=E채널


'찐한친구'가 공포의 폐교 특집을 선보인다.

15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예능프로그램 '찐한친구' 2회는 추억 여행을 빙자한 공포의 폐교 특집으로 꾸며진다.

겁 많기로 유명한 하하는 최근 녹화에서 "실제로 여름만 되면 공포 특집을 피하려고 노력한다"며 시작부터 바짝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녹화 도중 김종민을 향해 욕설을 퍼부으며 "하지 말라고 진짜! 내가 이렇게 부탁한 적 있어?"라고 폭발했다고 알려져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멤버들은 그동안 들었던 괴담과 직접 겪었던 공포 실화를 하나씩 꺼냈다. 장동민은 백골 부대 시절 귀신을 목격한 사연을 털어놓는 등 간담이 서늘한 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양동근은 촬영 중 갑자기 울부짖으며 바닥에 쓰러져 현장을 패닉에 빠뜨린다. 급기야 촬영을 그만하자고 선언한 멤버까지 등장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