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재준, 키 167cm-체중 108kg..아내 반응은? '충격'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0.07.14 18:26 / 조회 : 390
image
/사진제공=JTBC


개그맨 강재준이 역대급 인바디 결과를 공개한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건강관리와 2세 계획을 위해 다이어트를 결심한 이은형-강재준 부부의 모습이 그려진다.

인바디 검사를 진행한 강재준은 167cm에 108kg이라는 충격적인 결과를 받았다. 한의사도 "살면서 처음 보는 최악의 수치"라고 경악했다. 이은형 역시 무게를 줄이기 위해 검사 전 화장실을 다녀오고 심지어는 결혼반지까지 빼는 등 각고의 노력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인생 최고치 몸무게를 경신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심각성을 느낀 두 사람은 강재준의 배 둘레를 측정해 보고, 날씬했을 때 입었던 바지를 다시 꺼내며 다이어트 의지를 다잡았다. 생활 습관을 바꾸기 위해 십계명까지 작성한 막내 부부였지만 배고픔을 참지 못한 강재준이 "마지막으로 최후의 만찬을 하자"며 유혹을 시작했다.

이에 이은형은 "기왕 먹는 거 혈관을 파괴시킬 만한 마지막 음식을 먹자"며 완전 타락해 반전 재미를 선사했다. 이어 두 사람은 회, 치킨, 곱창 등 먹고 싶었던 모든 음식을 정복하며 눈물의 이별식을 거행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