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운 "첫 정규 '24', 나이+새 출발 의미 담았다"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07.14 16:28 / 조회 : 295
image
정세운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가수 정세운이 자신의 나이와 새로운 출발의 의미를 담아 첫 정규 앨범명을 '24'라고 지었다고 밝혔다.

정세운은 14일 오후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 첫 정규 앨범 '24' PART 1 발매 기념 음감회에서 앨범명에 담긴 의미에 대해 말했다.

이날 정세운은 앨범명에 대해 "올해 제 나이가 24살이다. 또 24가 시간으로 따졌을 때 0시기도 하다. 한 바퀴를 돌아 새롭게 출발한다는 의미를 담았다"고 말했다.

타이틀곡 'Say yes'(세이 예스)는 어쿠스틱한 밴드 사운드에 강렬한 신스 리드가 어우러진 곡으로, 히트 작사가 김이나가 참여했다.

정세운은 "김이나 작사가와 곡에 무엇을 담을 것인가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고 작업 후기를 전했다.

이어 타이틀곡으로 선정된 이유에 대해 "가사의 영향도 컸고, 멜로디가 주는 힘도 좋았다. 특히 이 곡은 제가 전하고자 하는 이야기가 가장 잘 담겨있다"고 밝혔다.

한편 '24' PART 1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Say yes'(세이 예스)를 비롯해 'Don't know'(돈 노), 'Horizon'(호라이즌), 'Beeeee'(비), 'O(동그라미)', '새벽별'까지 총 6곡이 수록됐다. 히트 작사가 김이나, 서지음 등을 비롯해 데이식스의 영케이, 타스코, 박문치 등 내로라하는 프로듀서진이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