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태환, '저녁 같이 드실래요' 종영 소감 "성장한 시간"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7.14 11:47 / 조회 : 240
image
/사진=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배우 안태환이 MBC 월화미니시리즈 '저녁 같이 드실래요' 종영을 앞두고 인사를 전했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서 안태환은 온라인 콘텐츠 제작 회사 '2N BOX'의 기획 팀원이자 조연출 김정환 역을 맡아, 상사인 우도희(서지혜 분)의 업무를 도우며 계획적이고 진취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여기에 '2N BOX' 식구들과의 호흡에서 자연스럽게 연출되는 코믹함과, 극의 재미를 더한 B급 감성까지 완벽 소화하며 눈길을 끌었다.

안태환은 소속사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를 통해 "종영을 앞두고 있다는 것을 믿고 싶지 않을 만큼 아쉬운 마음이 큽니다. 촬영 내내 함께한 선배님들과 '2N BOX' 식구들 덕분에 배우로서는 물론, 인간적으로도 성장할 수 있는 감사한 시간이었습니다. 김정환으로 인사드릴 수 있어 행복했습니다. 앞으로 더 많은 활동을 통해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며 아쉬움 가득한 종영 소감을 남겼다.

안태환은 지난 6월 종영한 JTBC '쌍갑포차'로 드라마 데뷔를 마친 신예다. 첫 작품에서부터 캐릭터의 매력을 한껏 살린 개성 있는 연기를 펼쳐 주목 받았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서 역시 배우들과의 완벽 호흡으로 극 중 활력을 더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연이은 두 작품에서 선보인 안정적인 연기력과 신선함은 신인 배우 안태환의 앞으로를 기대하게 했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 마지막 회는 14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