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아, 레이노병 투병 중 안타까운 근황 "하루라도 건강하고파"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07.12 20:58 / 조회 : 1477
image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레이노병 투병 중인 몸 상태를 공개했다.

조민아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몸이 안 좋아서 4일째 체하고 열나고 어지럽고 어제는 음식도 거의 못 먹고 침대에서 내내 골골"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하루를 살더라도 건강하게 행복하고 싶어요. 찍어 놓은 사진들 보며 기운 차려보기"라며 건강한 몸을 바랐다.

그러면서 "소프트 아이스크림 먹고 싶다. 군것질과 이별한 지 4일째 건강주세요. 아프기 싫어"라고 덧붙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조민아는 지난해 레이노병 투병 사실을 털어놓았다. 레이노병은 혈관운동신경 장애를 주증으로 하는 질환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