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前매니저 갑질 논란' 신현준, 오늘 '연중'서 심경 고백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0.07.10 19:40 / 조회 : 306
image
신현준 /사진=김창현 기자


전 매니저 갑질 논란에 휘말린 배우 신현준이 '연중 라이브'에서 심경을 고백한다.

10일 KBS에 따르면 이날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연중 라이브'에서는 전 매니저에 대한 갑질 논란에 휘말리며 뜨거운 공방을 이어가고 있는 신현준이 심경을 밝힐 예정이다.

앞서 신현준의 전 매니저 김모씨는 한 매체를 통해 과거 13년간 신현준에게 막말과 폭언 등 부당한 대우를 받았으며, 업무 초반 2년간 월 60만원을 급여로 받으며 구두로 약속한 9대 1의 수익 배분도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고 폭로했다.

이어 김 씨는 신현준의 친모에게 개인 운전 업무, 세차, 심부름 등 사적인 업무를 강요받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신현준 소속사 측은 김 씨에 대해 "스무살 때부터 알고 지낸 동갑내기 친구"라며 "김 씨의 주장은 터무니없다"고 반박했다. 신현준이 '연중 라이브'에서는 어떤 입장을 전할지 주목된다.

'연중 라이브'는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