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코' 성시경 "김예지 '톰보이' 마음대로 불러도 좋을 것"

여도경 인턴기자 / 입력 : 2020.07.10 19:49 / 조회 : 406
image
/사진= Mnet 예능 '보이스코리아 2020' 방송화면 캡처


'보이스코리아 2020'에 성시경이 김예지에 대한 믿음을 나타냈다.

10일 오후 방송된 Mnet 예능프로그램 '보이스코리아 2020'에서는 성시경 팀의 김예지와 전철민의 세미 파이널 장면이 담겼다.

이날 성시경은 세미파이널 곡으로 김예지에게는 혁오의 '톰보이'를 제안했다. 성시경은 "이 곡은 김예지 목소리에 특화된 곡"이라며 "김예지 마음대로 불러도 좋을 것이다"고 전했다.

전철민에게는 케이윌의 '내 생에 아름다운'을 추천했다. 성시경은 전철민에게 "발라드는 도입부를 부를 때 꾸미지 않고 목소리를 내는 게 중요하다"며 진심 어린 조언을 건넸다.

전철민과 김예지의 무대가 끝나자 성시경은 "전철민은 (감정을) 조금 많이 쓴 것 같다. 그런 곡은 감정이 넘어가면 안 된다"고 평했다. 김예지에 대해선 "노래 전 성대 결정 진단을 받아서 급하게 스테로이드 주사를 맞고 왔다. 자기 뜻대로 목소리가 안 나왔을 텐데도 열심히 해줘서 고맙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