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퀴달린집' 이성경 "카메라도 잊고 너무 즐거웠다" 출연소감

박소영 기자 / 입력 : 2020.07.10 11:58 / 조회 : 671
image
/사진=tvN '바퀴 달린 집' 방송화면 캡처
모델 출신 배우 이성경이 '바퀴 달린 집'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이성경은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지금 tvN에서 '바퀴 달린 집' 방송 중. 앞에 잠깐 나왔는데 숨고 싶어요. 부끄러워. 카메라 있는 것도 까먹고 너무 즐겁게 놀다 와서 내가 어땠는지 기억이 잘 안 나요. 어떡해. 예쁘게 봐주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앞서 이성경은 tvN '바퀴 달린 집'에 게스트로 출연, 배우 성동일과의 훈훈한 친분과 김희원·여진구와의 신선한 케미로 눈길을 끌었다. 역대급 '하이텐션'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이성경에 네티즌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해당 방송 후 시청자들은 "이성경 진짜 러블리하더라", "보는 내내 에너지 느껴져서 좋았어요", "친화력 갑인 듯"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tvN 예능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은 바퀴 달린 집을 타고 전국을 유랑하며 소중한 이들을 초대해 하루를 살아보는 리얼 버라이어티다.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