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지, EXID 벗고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 통해 발라더 컴백[6시★살롱]

이정호 기자 / 입력 : 2020.07.09 18:00 / 조회 : 447
image
/사진=솔지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 뮤직비디오 캡처


가수 솔지가 EXID 색깔을 완전히 벗고 솔로 아티스트로 돌아왔다.

솔지는 9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신곡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를 발매했다.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 현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로 이적 후 첫 발매하는 신보다. 또한 EXID 이후 솔로 가수로서 처음 발매하는 신곡이라는 점에서 많은 이들의 기대가 쏟아졌다.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는 이별 후, 세상 누구보다도 가까웠던 사람을 지워내는 시간 중 가장 끝자락 즈음의 감정을 내리는 비에 빗대어 표현 한 곡으로, 솔지만이 표현해 낼 수 있는 깊은 감성과 탁월한 곡 해석이 돋보이는 곡이다.

솔지는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를 통해 EXID의 색을 완전히 벗고 발라더로서의 모습을 보여준다. 솔지를 대표하는 폭발적인 가창력보다는 음색과 감성에 집중하며 솔로 아티스트로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

콕 집어 보고 싶어진 것도 아니야

딱히 네가 그리워진 것도 아니야

그냥 기분이 좀 그래


신곡 발매와 함께 솔지는 활발한 활동을 예고하고 있다. 이날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 신곡을 라이브로 최초 공개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솔로 아티스트로 나선 솔지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를 모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