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있다' 유아인, 현실감 100% SNS..팔로워 1만 4천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7.09 10:09 / 조회 : 386
image
/사진=영화 '#살아있다' 속 준우 인스타그램


영화 '#살아있다'(감독 조일형) 속 유일한 생존자 준우로 분한 유아인의 SNS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5월에 개설된 이후 현재 1만 4천 명 이상의 팔로워를 기록한 준우 인스타그램은 기존에 봐왔던 영화 정보 전달을 위한 계정과 달리 극중 캐릭터 준우가 직접 운영하는 듯한 이색적인 콘셉트로 뜨거운 반응을 모으고 있다.

홀로 고립된 생존자의 심경을 담은 노래 플레이리스트, 정체불명의 존재를 그린 그림 등 친근하고 현실적인 게시글을 비롯해 다양한 설문조사와 댓글을 통해 관객들이 준우와 직접 소통할 수 있어 한층 신선한 재미를 선사한다는 반응이다.

image
/사진=영화 '#살아있다' 유아인 스틸


이렇듯 준우의 평범한 일상부터 생존 과정까지 생생하게 확인할 수 있는 준우 인스타그램은 예비 관객들에게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내는 것은 물론,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 사이에서는 인스타그램 속 떡밥을 회수하기 위해 다시 극장을 찾아가는 재관람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한편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