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3' 김강열, 흔들리는 마음..박지현 '혼란'

여도경 인턴기자 / 입력 : 2020.07.08 22:40 / 조회 : 543
image
/사진=채널A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3' 방송화면 캡처


'하트시그널3'의 김강열이 박지현에 대한 서운함을 표현했다.

8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3'에는 김강열과 박지현의 관계가 흔들리는 장면이 담겼다.

이날 박지현과 임한결은 속 얘기를 나눴다. 임한결은 "네가 공항에서도 강열이 주변을 맴돌더라"라며 말문을 열었다. 박지현은 "근데 날 쳐다보지도 않더라. 난 잘 모르겠어. 좋아하는 건지"라며 헷갈리는 마음을 털어놨다.

김강열은 임한결과 둘이 있을 때 "난 무조건 지현이었거든. 근데 지현이가 울었잖아. 그게 난 왜 이렇게"라고 말한 적 있다. 박지현이 천인우 때문에 운 것에 서운함을 느낀 것.

임한결은 "진짜 좋아하는 사람이랑 있을 때는 눈빛이랑 분위기가 다르더라고"라며 박지현을 위로했다.

그러나 양재웅은 "지현씨가 감기약을 주지 못할 정도로 냉랭한 분위기를 풍겼다면 (많이 서운했을 거다)"라고 평가하며 둘 사이에 어두운 전망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