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 中·日 홍수 피해 걱정 "내 응원 위로되길"[전문]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07.08 16:11 / 조회 : 687
image
가수 겸 배우 박유천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중국과 일본의 홍수 피해자들을 걱정하며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박유천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최근 기록적인 폭우가 내린 일본 규슈 지역과 한 달 넘게 홍수가 이어지고 있는 중국 남부지역에서 많은 분들이 실종되거나 사망하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했다"고 글을 올렸다.

그는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일상생활을 이어 나가고 있는 상황에서 이런 안타까운 일이 발생하여 마음이 참 무겁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내비쳤다.

그러면서 "갑작스러운 재난으로 인해 많은 피해를 보고 있으신 피해자분들과 지금 이 시간에도 수많은 실종자와 사망자를 수색 및 구조하기 위해 노력하는 분들께도 응원의 메시지를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끝으로 그는 "저의 응원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많은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홍수 피해자들을 위한 국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함께 게시한 사진은 파란 배경 위에 '응원합니다'라는 메시지가 적혀있다.

박유천은 지난해 4월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 기소돼 그해 7월 1심에서 징역 10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고 석방됐다. 그는 구속 전 마약 파문으로 은퇴를 선언했지만, 석방 후 지난 1월 열린 해외 팬미팅을 통해 복귀 의사를 드러냈다. 이후 공식 팬클럽을 모집하고 고가의 유료 화보집을 발간해 비난을 받았다.

image
박유천이 중국과 일본 홍수 피해를 위로하며 게시한 이미지 /사진=박유천 인스타그램


다음은 박유천 인스타그램 글 전문

안녕하세요. 박유천입니다.

최근 기록적인 폭우가 내린 일본 규슈 지역과 한 달 넘게 홍수가 이어지고 있는 중국 남부지역에서 많은 분들이 실종되거나 사망하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하였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일상생활을 이어 나가고 있는 상황에서 이런 안타까운 일이 발생하여 마음이 참 무겁습니다.

갑작스러운 재난으로 인해 많은 피해를 보고 있으신 피해자분들과 지금 이 시간에도 수많은 실종자와 사망자를 수색 및 구조하기 위하여 노력하는 분들께도 응원의 메시지를 드리고 싶습니다.

저의 응원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많은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홍수 피해자들을 위한 국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리며, 하루빨리 이 시간이 지나가기를 바라고 응원하고 있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