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리' 예원 "매력 뿌리는 총무 나와 어울려"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7.08 11:36 / 조회 : 296
image
'미쓰리' 예원 "매력 뿌리는 총무 나와 어울려"


배우 예원이 '미쓰리는 알고 있다'에서 총무 역에 공감했다.

7일 오전 MBC 수목드라마 '미쓰리는 알고 있다'(극본 서영희, 연출 이동현) 제작발표회가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예원은 극중 궁 아파트 총무 역을 맡았다. 예원은 "나와 총무 역이 잘 어울려 보였다. 여기저기 매력을 뿌리고 다니는 부분이 어울려 보였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번 작품 속에서의 총무는 비밀도 많고 여러 사람에게 의지를 한다. 어떻게 총무를 맡지 궁금했는데 사회생활에 능통했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에 우지원은 "내가 맞는 장면이 없었는데 현장에서 즉석에서 생겼다. 예원 씨가 손이 매워서 아프게 맞은 기억이 있다"고 예원과의 호흡을 언급했다.

'미쓰리는 알고 있다'는 재건축 아파트에서 벌어진 의문의 죽음을 둘러싸고 용의자를 추적하는 미스터리 사건극. 8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