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해커가 뺏어갔다"..이세영,SNS 해킹 피해 호소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7.08 10:03 / 조회 : 1542
image
이세영 / 사진=이세영 SNS


개그우먼 이세영이 SNS가 해킹 됐다고 알렸다.

이세영은 8일 자신의 SNS에 해킹 사실을 전했다.

8일 이세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 계정이 해킹 당했습니다"라며 "휴. 2년 추억을 가지고 장난치는.. 터키에 사는 해커가 뺏어갔습니다. 문의는 했지만 답변도 없고. 너무 슬퍼서 저절로 살이 빠지네.."라고 해킹 심경을 전했다.

image
/사진=해킹 당한 이세영 계정


해당 SNS에는 이세영의 정보가 지워진 채 다른 계정으로 바꾼 내용이 담겨 있다.

한편 이세영은 tvN 'SNL코리아' '코미디 빅리그' 등을 통해 이름을 알렸으며 최근 재일교포 남자친구와 유튜브 채널 '영평 TV'를 운영 중이다. 이세영은 몸무게 43kg까지 감량한 모습을 화제를 모았으며, 성형설 등에 휩싸이자 살이 빠진 것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