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애 엔터테인먼트' 장윤정 "'어머나' 발매 전 용꿈을 꿨다" [별별TV]

김다솜 인턴기자 / 입력 : 2020.07.04 22:47 / 조회 : 550
image
/사진= MBC '최애 엔터테인먼트' 방송화면 캡쳐


장윤정이 '어머나'를 발매하기 전 용꿈을 꿨다고 털어놨다.

4일 오후 방송된 MBC 토요 예능 '최애 엔터테인먼트' (이하 '최애 엔터')에서는 장윤정이 트로트 가수를 데뷔하기 전 비화를 공개했다.

장윤정은 트로트 그룹을 만들기 위해 눈여겨봤던 후보들을 만나러 갔다. 첫 번째 과거 '트로트 신동' 당시 만났던 후보를 만난 이후 두 번째로 찾아간 후보는 뮤지컬 전공의 장윤정의 동문 후배였다.

장윤정은 '트로트' 장르에 고민하는 후배에게 "그 마음 이해한다. 너는 주저했지만 나는 기획사에서 제의를 받고 3일 동안 연락을 피했었다. 나는 댄스가수나 발라드 가수가 될 줄 알았다. 결국엔 다 포기한 채 마지막 기회라 생각하고 발매를 앞둔 '어머나'를 발매하기 직전 잠이 들었다. 그런데 그때 선명한 용꿈을 꿨다. 기회는 어떻게 올지 모른다"라고 말하며 다독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