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애 엔터테인먼트' 트로트 그룹 결성을 위해 장윤정 출격 첫방송

김다솜 인턴기자 / 입력 : 2020.07.04 22:37 / 조회 : 491
image
/사진= MBC '최애 엔터테인먼트' 방송화면 캡쳐


트롯계의 BTS 그룹을 만들기 위해 장윤정이 출격했다.

4일 오후 첫 방송된 MBC 토요 예능 '최애 엔터테인먼트' (이하 '최애 엔터')에서는 트로트 아이돌을 만들기 위해 장윤정이 '최애 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하고 실장으로 이특과 김신영을 영입했다.

장윤정은 "트로트가 이제 나이 든 사람만의 전유물이 아닌 만큼 더욱 알리고 끼를 펼칠 수 없었던 친구들에게 기회를 주고자 엔터테인먼트를 차리게 됐다"라며 설명했다.

이에 MBC 내에 사무실이 수립됐다. 이특과 김신영은 설레는 마음으로 사무실에 도착했고 이내 장윤정과 함께 발굴할 최애의 후보에 대해 얘기했다. 장윤정은 "일단 첫 번째로 착한 친구, 두 번째로는 편안한 인상, 세 번째로 가능성 있는 상을 바란다"라고 말하며 후보자를 탐색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