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형범 콜업' 김태형 감독 "페이스 찾아야, 공 던지는 것 보겠다" [★잠실]

잠실=이원희 기자 / 입력 : 2020.07.04 15:50 / 조회 : 549
image
이형범. /사진=OSEN
두산 베어스가 투수진에 변화를 주었다. 이형범(26)과 이현승(37)을 1군 등록했고, 김강률(32)과 권혁(37)이 말소됐다.

김태형(53) 두산 감독은 4일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한화 이글스와 홈경기에 앞서 이형범에 대한 질문을 받은 뒤 "2군에서 구속이 올라왔다고 하지만, 1군에서 공을 던지는 것을 봐야 한다. 본인 페이스를 빨리 찾아야 한다. 부담스러울 수 있으니 편한 상황에 올려야 할 것 같다"고 답했다.

지난 해 팀 마무리로 활약했던 이형범은 올 시즌 11경기에서 승리 없이 2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12.46을 기록 중이다. 반등 포인트를 잡을 필요가 있다. 올 시즌 이현승의 성적은 20경기에 등판, 1승 1세이브 3홀드 평균자책점 4.11이다.

2군으로 내려간 김강률에 대해선 "경기에 나서 밸런스를 잡는 것보다 2군에서 준비하는 것이 맞을 것 같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