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샛별이' 지창욱, 김유정 업고 한선화 마주쳐..당황

여도경 인턴기자 / 입력 : 2020.07.03 22:10 / 조회 : 414
image
/사진=SBS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방송화면 캡처


'편의점 샛별이'의 지창욱이 김유정과 장난치던 중 한선화와 마주쳐 당황했다.

3일 오후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에서 유연주(한선화 분)는 연인인 최대현(지창욱 분)의 편의점을 찾았다.

이날 최대현은 정샛별(김유정 분)을 업어주며 장난치고 있었다. 그때 유연주가 등장했다. 최대현과 정샛별은 유연주를 보고 그 자리에 굳었다.

유연주는 "내가 방해했나?"라고 말했다. 최대현은 정샛별을 바닥에 떨어트렸다. 정샛별은 "저 괜찮아요. 바닥도 괜찮고"라며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최대현은 유연주 앞으로 달려가 "연주씨. 이게 충분히 오해할 만한 상황이긴 한데 진짜 아니야"라고 변명했다.

유연주는 "그럼. 나 대현씨 믿지. 우수사원 축하해주는 거구나"라며 애써 이해했다. 최대현은 "자 이제 우수사원은 일하고 우리 나갈까?"라며 유연주를 잡았다. 그러나 유연주는 정샛별에 "축하해주려면 제대로 해줘야지. 식사 같이 할래요?"라고 제안했다. 그렇게 세 사람은 함께 식사하러 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