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민아, 손목 자해 사진 공개 "지민언니, 사과해 주라"[전문]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7.03 16:06 / 조회 : 5437
image
/사진=권민아 인스타그램


걸그룹 AOA 출신 권민아가 지민의 반박에 직접 손목에 자해를 했던 사진을 올렸다.

권민아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설? 이라기엔 너무 무서운 소설이야 언니. 흉터치료 3~4번 했더니 연해졌어. 근데 언니 기억이 안사라져 매일 매일 미치겠어 지민언니"라며 사진을 한 장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권민아가 자신의 손목을 수차례 그었던 모습이 담겨 있었다.

이어 그는 "난 법? 뭐 소송? 돈 없어서 못 해 정신적 피해보상? 뭐 다 필요없어. 할 생각없고 난 그냥 내가 언니 때문에 망가진게 너무너무 억울하고 아파 힘들어 내가 바라는 건 내 앞에 와서 잘못 인.정. 하고 진심 어린 사과 한마디면 그거면 될 것 같아"라며 "나 괴롭힌 언닌 너무 잘 지내고 있잖아. 난 매일이 눈 뜨는게 고통인데 말이야. 근데 집은 먹여 살려야해서 말이지 인정 좀 하고 사과 좀 해주라 나도 마음에 응어리진 것 좀 풀자 응?"이라고 덧붙이며 반박했다.

권민아는 이날 AOA 활동 당시 지민에게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이에 지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설"이라고 작성했다가 금방 글을 삭제했다.

다음은 권민아가 올린 글 전문

소설? 이라기엔 너무 무서운 소설이야 언니 흉터치료3~4번 했더니 연해졌어 근데 언니 기억이 안사라져 매일 매일 미치겠어 지민언니 난 법? 뭐 소송? 돈 없어서 못해 정신적 피해보상? 뭐 다 필요없어 할 생각없고 난 그냥 내가 언니 때문에 망가진게 너무 너무 억울하고 아파 힘들어 내가 바라는 건 내 앞에와서 잘못 인.정. 하고 진심어린 사과 한마디면 그거면 될 것 같아 나 괴롭힌 언닌 너무 잘 지내고 있잖아..난 매일이 눈 뜨는게 고통인데 말이야 근데 집은 먹여 살려야해서 말이지 인정 좀 하고 사과 좀 해주라 나도 마음에 응어리진 것 좀 풀자 응?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