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SK 킹엄 결국 웨이버 공시 "신속히 대체 외인 찾을 것"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0.07.02 15:34 / 조회 : 871
image
SK 킹엄. /사진=뉴스1
SK 외국인 투수 킹엄(29)이 결국 방출됐다.

SK 와이번스는 2일 "KBO에 외국인 투수 닉 킹엄에 대한 웨이버 공시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킹엄은 정규시즌 2번째 선발 등판 이후 우측 팔꿈치 통증을 호소해 지난 5월 15일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되어 재활을 시작했다.

하지만 장기간 재활과 통증 발생이 반복돼 상태가 호전될 기미가 보이지 않아 킹엄의 웨이버 공시를 결정했다.

SK는 "코로나19 여파로 MLB 소속 선수들의 이적이 용이하지 않고 해외 현지 스카우트 파견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다양한 경로를 통해 대체 외국인 선수 영입을 신속하게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