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김수찬 "살 맞댄 의상 준비했다"에 문희준 "천 아니냐" 당황 [별별TV]

김다솜 인턴기자 / 입력 : 2020.06.27 19:19 / 조회 : 60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쳐


리틀 남진 김수찬이 남다른 시스루 의상으로 주목받았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토요 예능 '불후의 명곡'에서는 리틀스타 특집으로 김수찬, 남승민, 벤, 박재정, 곽동현, 요요미가 출연했다.

이날 '리틀 남진'으로 출연한 김수찬은 독특한 시스루 의상으로 주목받았다. MC들은 김수찬에게 "의상이 특이하다. 시스루로 입은 거냐"라며 궁금해했고 이에 김수찬은 "시스루가 아니라 그렇게 보이는 착시 효과다. '불후의 명곡'을 위해 특별히 맞춘 의상이다"라고 대답했다.

그러나 이어 계속된 시스루 의상 같다는 반응에 "특별 의상인데 아무래도 실패한 것 같다. 자꾸 겸손하게 앉아있게 된다. 그냥 아래에 살을 맞댄 의상이고 시스루는 아니다"라고 말했고 이를 들은 문희준이 "살을 맞댄 게 아니라 천을 맞댄 거 아니냐. 큰일 날 소릴 한다"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날 김수찬은 전설 남진이 계속해서 자신을 모니터링하며 응원하는 모습을 공개하며 훈훈함을 더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