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짱이·또둥이 맘' 율희, 친정 엄마 카페 알바 도와주는 효녀 "어서오세요"

전시윤 기자 / 입력 : 2020.06.27 16:26 / 조회 : 343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율희 인스타그램


가수 율희가 효심을 보였다.

27일 오후 율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엄마 카페에서 알바하는 중. 어서오세유~~~~!!! #송도 #e편한세상 #커피쿡"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율희는 마스크를 낀 채 포스기를 만지고 있다. 머리를 묶어 단정함이 느껴진다.

이에 네티즌들은 "카페 놀러 갈게요~", "저도 가고 싶어요 ~~ 송도에 가게 되면 갈게요 ~~ 가는 김에 언니한테 사인도 받고요" 등 댓글을 달았다.

한편 율희는 현재 자신의 유튜브 채널 '율희의 집'을 운영 중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